언론에 비친 안광호치과

제목 단기간에 가지런한 치아 만들기~!
단기간에 가지런한 치아 만들기! "치아성형" 라미에니트,올세라믹 알아보자.
하얗고 가지런하게 빛나는 치아는 자신의 미적완성도를 한층 더 높여주며 사회생활을 하는데 있어서, 가지런한 치아는 좋은 인상으로 부드러운 대인관계를 유지하는데 중요한 역할을 한다.

최근에 단기간에 하얗고 가지런한 치아로 만들어주는 치아성형으로 라미네이트와 올세라믹이 인기를 끌고 있다.

라미네이트는 급속교정 이라고 하며 앞니를 가장 자연스럽고 깨끗하게 만들어주는 치아성형이다.

라미네이트는 치아가 많이 튀어나오지 않은 경우 치아의 앞면을 0.5mm정도 갈아낸 후 얇은 두께의 세라믹 판을 만들어 붙이는 시술로 치아를 얇게 갈아 내기 때문에 치아의 신경이 손상 받을 가능성이 적어 안전하면서도 획기적이다.

치아색도 원하는 색으로 바꿀 수 있으며 치아교합이 바뀌지 않아 일석이조의 치료법이라 할 수 있다.

라미네이트는 치아크기가 기형적으로 작거나 큰 경우, 앞니가 겹치거나 치아 사이에 틈이 있는 등 배열이 안좋은 경우, 한두개 앞니만 돌출, 회전되어 비뚤비뚤한 경우, 치아가 너무 안쪽으로 들어간 경우, 치아 변색이 심하거나 연예인처럼 하얀 치아를 원하는 경우, 앞니 사이에 생긴 충치 치료 후 미적으로 더욱 개선시키고자 할 경우에 필요하다.

대전 안광호 치과 안광호 원장은 “라미네이트는 아주 얇기 때문에 잘 부서지기 쉬우나, 일단 치아에 접착된 경우 그 강도가 매우 높아집니다. 그러므로 앞니로 손톱을 물어 뜯거나 딱딱한 음식을 뜯어먹는 경우 붙여놓은 라미네이트가 떨어지거나 깨어질 수 있으니 조심하여야 합니다.”라고 조언했다.

라미네이트와 마찬가지로 인기를 끌고 있는 올세라믹은 치아 모양이 이상하거나 충치 등으로 심하게 파손이 된 치아를 자연스럽게 회복하는 방법이다.

루미니어나 라미네이트처럼 얇은 도자기판을 표면에 붙이는 방법이 아닌, 치아를 외형대로 삭제한 후 세라믹으로 만들어진 보철물을 덮어 끼우는 방법이다.

생체친화성이 우수하고 열전도율이 자연치아와 비슷하기 때문에 자연치의 법랑질과 비슷한 내마모성을 가진다.

또한, 다양한 경우에 폭 넓게 적용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상대적으로 치아 삭제량이 증가할 수 있다는 단점이 있으므로 치료 전 충분히 상담한 후에 결정하는 것이 좋다.

올세라믹은 시술시간이 짧으며 통증이 거의 없고 일반교정처럼 장치를 붙이지 않아도 된다.

발치를 하거나 치아뿌리를 움직이지 않기 때문에 잇몸에 무리가 없고 원하는 치아의 형태와 모양뿐만 아니라 색상도 맞춤제작 할 수 있다.

자연 치아만큼 강도가 튼튼하며 빛을 통과시켜 실제 치아와 거의 유사해 심미적으로 매우 우수하다고, 시간이 지나도 색이나 형태의 변화가 없어 많은 사람들이 시술받고 있다.

대전치과 안광호 원장은 "라미네이트와 올세라믹은 문제치아를 빠르고도 간단하게 반듯하고 깔끔한 치아로 바꾸어주어 치아콤플렉스를 해결해주는 시술"이라며 "시술 후 치아가 예뻐져 마음껏 말하며 환하게 웃을 수 있게 되어 당당해지는 자신을 발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기사원문보기


조회수 1511